신한카드, 신한동해오픈 '드라이버 샷' 이벤트 진행
신한카드, 신한동해오픈 '드라이버 샷' 이벤트 진행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9.18 10:09
  • 수정 2019-09-18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가 제35회 신한동해오픈 개최를 맞아 '드라이버 샷'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한카드 제공
신한카드가 제35회 신한동해오픈 개최를 맞아 '드라이버 샷'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한카드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신한카드가 신한동해오픈 '드라이버 샷'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한카드는 국내 대표 골프대회인 신한금융그룹의 제35회 신한동해오픈 개최를 맞아 대회 관람객을 대상으로 한 스크린 골프 장타 드라이버 이벤트 '신한페이판 딥 드라이버 샷'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신한카드 '신한페이판 딥 드라이버 샷' 이벤트 참여 고객에게는 스크린골프 게임 기록 거리에 따라 골프 우산, 골프 양말, 스포츠색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또 지난 5월 금융권 최초로 오픈한 초개인화 서비스를 적용해 대회 기간 동안 행사에 참여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신한동해오픈에서는 '가족과 함께 하는 대회'를 만들고자 갤러리플라자에서 성인과 자녀 모두가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한은행은 어프로치를 통해 홀 인을 노리는 '쏠리치(SOL Rich)로 홀인원(Hole In One)' 이벤트를 진행하며 신한금융투자는 퍼팅 이벤트인 '해외주식도 나이스 퍼팅' 이벤트를, 신한생명은 칩샷으로 타격판을 맞추는 '진심을 품은 칩샷 존'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신한금융그룹의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돼 있다.

올해부터는 신한카드를 전속금융사로 두고 있는 볼보 코리아의 차량 전시도 진행된다.

한편 제 35회 신한동해오픈은 신한금융그룹 주최, 아시안투어와 코리안투어(KPGA) 공동 주관으로 19일부터 22일까지 인천 청라지구 베어즈베스트 청라골프클럽에서 개최된다. 박상현, 재즈 제인왓타난넌드, 강성훈, 김경태 등 138명의 프로 골퍼들이 총 상금 12억원을 두고 아시아 골프의 최강자를 가리기 위해 격돌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국내 최고 권위의 대회인 신한동해오픈을 통해 골프를 즐기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