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01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회/문화] 이재명 "국민 1인당 130만원 지급하겠다…군 복무는 10개월"
이재명 성남시장이 국민 1인당 130만원의 기본소득을 지급할 수 있다고 밝혔다.이재명 시장은 18일 판교테크노밸리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열린 '기본소득 토크콘서트'에서 기본소득제 도입을 주장했다.이재명 시장은 "기본 소득은 더 이상 취...
이석인 기자  2017-01-20
[사회/문화] 이명박, 역대 대통령 중 유일하게 연금 받는 이유는? "박근혜 월급의 95%"
이명박 전 대통령이 역대 대통령 중 유일하게 연금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우리 정부는 헌법에 명시된 '전직 대통령 예우에 관한 법률'에 근거해 전직 대통령에 현직 대통령 연봉의 95% 상당의 금액을 연금으로 지급한다. 비서관 3명과...
이석인 기자  2017-01-20
[사회/문화] 황교익, 백종원 디스? "설탕 쳐 발라 먹든 말든…"
황교익 맛 컬럼니스트가 사업가 백종원을 디스했다?황교익은 지난해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백종원의 "식당 운영하는 입장에서 여러 사람 입맛을 맞춰야 하니 대다수가 좋아하는 단맛을 쓸 수밖에 없다" 발언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황교익은 “식당에...
이석인 기자  2017-01-20
[사회/문화] 김무성, 또 정치쇼? 국회 청소아줌마에 뜬금없는 안마 "갑자기 왜이래!"
김무성 바른정당 의원이 국회 청소근로자들과 신년회를 가졌다.김무성 의원은 최근 소속정당 의원들과 신년회로 국회 청소근로자들과 점심을 함께 했다.김무성 의원은 국회 구내식당에서 열린 점심 신년회에서 당을 대표해 청소근로자들의 정식채용 축하 인사를 건넸다...
이석인 기자  2017-01-20
[사회/문화] 1호선-4호선 지하철 고장 "헬게이트 열렸다" 지연증명서 발급 방법은?"
1호선, 4호선 지하철 운행 차질으로 지각이 속출하고 있다.SNS 및 커뮤니티에는 20일 "신설동 열차고장(1호선) 스톱상태, 다른 교통수단 이용하라고 안내 방송 #열차고장#출근헬" "1호선 전철이 멈췄다 큰일이다" "4호선 열차 고장! 다음 열차 탈...
이석인 기자  2017-01-20
[저녁이있는삶] [오늘의 레시피] 치즈 가지 볶음밥
■ 치즈 가지 볶음밥 레시피 -재료 : 가지, 대파, 피자치즈, 달걀, 오일, 굴소스, 찬밥, 깨1. 팬에 오일을 두르고는 대파를 듬뿍 넣고 파기름을 만들어 줍니다2. 향긋한 파기름이 어느 정도 나오면 가지를 넣고는 같이 볶아줍니다3. 볶은 가지에 밥...
편집자  2017-01-20
[비즈라이프] [대한 날씨] 눈 펑펑 '출근길 대란' 지각 속출…예상 적설량은?
대한인 20일 새벽부터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설이 내려 출근길 대란이 일어났다.기상청에 따르면 수도권과 강원, 충청, 전북 등지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졌다.이날 오전 7시 기준 예상 적설량은 서울 6.3㎝, 인천 8㎝, 수원 7㎝, 서산 6.5㎝, 익산 ...
이석인 기자  2017-01-20
[사회/문화] 정청래 "문재인이 남자 박근혜? 박근혜 부역자들 입 다물라!"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김영우 바른정당 의원에 일침을 가했다.정청래 전 의원은 최근 YTN 라디오 '신율의 출발 새아침'에 "박근혜 부역자들은 이런 상황에서는 그냥 좀 입을 다물고 가만히 계시는 것이 그나마 보기 좋다. 정치에도 ...
이석인 기자  2017-01-20
[사회/문화] 박형준 전 의원 아들, 아이돌 뺨치는 외모? "父와 붕어빵" 훈훈
박형준 전 의원이 아들 사진을 공개했다.박형준 전 의원은 2012년 페이스북에 아들과 목욕탕에 간 사진을 올렸다. 박형준 전 의원의 아들은 훈훈한 외모를 시선을 끌었다. 그러면서 "Jun Ho 아버지와 오랜만에 목욕으로 상쾌한 하루의 시작! 노출사진은...
이석인 기자  2017-01-20
[사회/문화] 이명박 만난 반기문...다음 일정은? 정세균 국회의장-황교안 총리 만남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19일 이명박 전 대통령을 예방해 귀국 인사를 했다.반 전 총장은 이날 오전에는 카이스트를 방문해 '국제기구와 과학기술정책'을 주제로 강연을 했다. 또 대전현충원을 방문해 최규하 전 대통령 묘소와 제2연평해전 ...
이예은 기자  2017-01-19
[사회/문화] 대선출마 정운찬 확정...차기 대선주자 누구? '대충 세어도 10명 넘어'
정운찬 전 국무총리가 대선출마를 공식 선언한 가운데, 조기 대선에 출마할 차기 대선 주자들에게 관심이 커지고 있다. 19일 정운찬 전 국무총리는 이날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우리가 가야 할 나라, 동반성장이 답이다’ 저서 출판기념회에 참석해 "대...
이예은 기자  2017-01-19
[사회/문화] 이명박, 노무현 구속수사 반대했다? "우병우 고집부려 안타까운 죽음"
이명박 전 대통령이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구속 수사를 반대한 것으로 전해졌다.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은 최근 TV조선 '강적들'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은 어차피 재판으로 가면 노 전 대통령은 실형을 받을 텐데 구속시키면 본인(이 전...
이석인 기자  2017-01-19
[사회/문화] "조의연 판사, 상식 이하의 인간…받아쓰기 도사" 공지영 일침
소설가 공지영이 조의연 판사에 일침을 가했다.공지영은 19일 트위터에 "조의연 판사 그가 상식 이하의 인간이라면 아예 할 말이 없다"고 남겼다.이어 공지영은 "알려진대로 원칙적 인물이라면 그가 사회 역사적 콘텍스트를 전혀 모르는 받아쓰기 도사들에 속하...
이석인 기자  2017-01-19
[사회/문화] 강병규 "문재인이 진짜 대통령, 마약 먹은 빨갱이들에 욕 먹으며…"
전 야구선수 강병규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를 응원했다.강병규는 최근 트위터에 "빨갱이를 죽여라! 외치는 저 XX것들이 진짜 빨갱일수도 있다. 구미에 드러누운 빨갱이들. 태극기를 이용한 미친 빨갱이 퉷!"이라며 "구미에서 문재인 대표...
이석인 기자  2017-01-19
[사회/문화] 구속영장 기각에 與野 한 목소리 “특검 수사 차질 없어야”
여야가 한 목소리를 냈다.박영수 특검팀이 청구한 삼성그룹 총수 이재용(49) 부회장의 구속영장을 법원이 19일 기각한 여파가 정치권으로 이어졌다.여야는 19일 “특검은 차질 없는 수사를 진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사법부의 판단을 존중한다면서도 국정농...
김정희 인턴기자  2017-01-19
[사회/문화] 도월스님 “조의연, 나라 구해…가슴 쓴 국민 한둘 아닐 것”
한 스님이 조의연 판사를 옹호하는 칼럼을 실어 논란이 예상된다.도월스님으로 불리는 종교인은 ‘아시아뉴스통신’을 통해 “특검으로부터 구속영장이 청구된 이재용 삼성부회장의 영장실질 심사는, 전 국민으로 부터 큰 관심 속에 긴장한 하루가 되었으나 새벽에 들...
오의정 기자  2017-01-19
[사회/문화] '그것이 알고싶다' 반기문 비리 캔다 "제보 부탁"
반기문 발언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SBS '그것이 알고 싶다'가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관련 제보를 받아 관심이 쏠리고 있다.'그것이 알고싶다' 배정훈 PD는 18일 트위터에 "나는 이분을 향해서 카메라를 돌리지 않을거...
이석인 기자  2017-01-19
[사회/문화] 朴대통령의 최경환 뒷담화? “입이 너무 싸가지고 적을 만들고 돌아다녀”
최경환 새누리당 의원이 화제다.최경환 의원은 2014년부터 2016년까지 기획재정부 장관, 경제부총리직을 맡았다.TV조선의 19일 보도에 따르면 박근혜 대통령은 최경환 의원에 대한 비판성 발언들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최순실이 “최경환이는 그런 일 정도...
김은혜 인턴기자  2017-01-19
[사회/문화] 영장 기각에 ‘박근혜 대통령 탄핵도 기각 되나?’
법원이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의 구속영장을 기각했다.새누리당은 "법원의 판단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은 "대단히 유감스럽다"며 비판했다.일각에서는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안도 기각되는 게 아니냐는 불안감도 조성됐다.한 전문가는 "탄핵...
오의정 기자  2017-01-19
[사회/문화] 기내 난동남 사라진다…‘리차드 막스, 韓공기 다시 타요’
‘기내 난동남’ 사건이 일어난 지 한달 만에 비행기 갑질을 제한하는 계획이 나왔다. 비행기 안에서 단순 난동을 부려도 징역형을 내릴 수 있다. 폭행 등의 불법행위는 경고 없이 즉시 제압한다.국토교통부는 지난해 말 대한항공 기내에서 음주 후 난동을 부린...
허인혜 기자  2017-01-19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주)한국스포츠경제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정순표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